이경규 터는 박명수.

#박명수 #이경규 #복수